• Home
  • 성적 행실과 간음과 이혼에 관한 증언, 227

  • List
 
책갈피
내려놓을 수 있다. 나는 아버지나 아들에게 한 마디 편지도 쓰지 않았다. 나는 가련한 윌 E가 일들을 바로 잡는 것을 돕기 위해 기쁜 마음으로 뭔가를 하고 싶지만, 지금의 상태 하에서는 누군가에게 해를 끼침 없이는 이런 일을 할 수가 없다.
나는 윌 E와 그의 첫 아내 사이의 상황을 완전히 이해하고 있으며, …나는 그 경우가 어떻게 종결될지 알았다. 왜냐하면 윌 E는 노예가 되고, 양심과 그의 의무와 그의 일 전반에 걸쳐서 마치 재판관같은 아내 안에서 그의 정체성이 상실되는 것을 견딜 수 없기 때문이다. -서신 175, 1901.
227